본문 바로가기
Quickmenu Quickmenu
이전 다음

열린마당Community

  • Home 열린마당 커뮤니티 비사광장
  • 크게 작게 프린트

비사광장

제목
계명대학교의 대책방안도 공지해주세요!
작성자
조미현
조회
2638
일시
2020-03-27 19:43:49
첨부파일
안녕하세요. 계명대학교에 재학중인 조미현입니다.

계명대학교에 요구합니다 . 라는 게시를을 보았습니다. 댓글도 보았습니다.

학생과 교수님들의 안전을 위해 강의를 연기한 것은 어느 정도 이해가 되는 부분이지만,
그것으로 인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수업들과 실습, 과제, 시험들.. 문제가 큽니다. 개강 연기만 한다고 답이 아닙니다.
실습을 요하는 과제물을 제시하는 교수님들께서는 벌써 조를 나누어 조별로 과제 준비도 하고 발표 준비도 하고있습니다.
그런데 대면 수업이 늦어지는만큼, 수업일정에도 차질이 생겨 발표기간이 자꾸 미뤄지고 조별 발표에도 문제가 생기고
실습 과제가 있는 과목 중에서 학교의 개강 날짜에 맞춰 알려주신다고,, 실습과제 안내가 부족한 수업도 있습니다.

학생들은 지금 현재 인터넷 강의에만 의존하고 있습니다. 앞서 계명대에 요구합니다~라는 글의 댓글을 보시면 강의의 질이 좋지못하거나
오래된 강의들을 섞어서 보여주는 교수님들도 계십니다. 이것은 수업을 듣는 학생의 입장에서 보면 보통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 됩니다.

학교 측의 뚜렷하지 못한 대책으로 인해 교수님들께서는 어수선한 분위기로 강의 동영상을 찍어 올려주시고,
학생들은 어수선한 분위기 속의 강의를 듣고 있어, 이것이 과연 올바르게 이루어지고 있는것인지,
학교 대책에 대해서는 교수님들도 기다려보자, 개강 날짜가 정확히 나오면 과제 안내를 다시하겠다. 자신도 잘 모르시겠다고 이야기하십니다.

학교에서 연기 말고는 별다른 대책이 없어 교수님들께서도 개강연기 말고는 학교의 정확한 입장을 인지하지 못하고 계신것 같으며,
비싼 등록금을 내고 수업을 듣는 학생들 역시 개강 연기 날짜 외에는 아는 것이 없습니다.
현재 제일 중요한 학교 측에서 별다른 대책을 보여주고 있지 않는것 같습니다.

학교를 제대로 이용하지도 못하고, 그 비싼 등록금을 냈습니다.
학교에는 다양한 사람들이 오고가고, 많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강의실에서 수업을 듣고 이동하는 학생들이 한두명이라고 생각하시나요?
몇 백명, 몇 천명이 하루에 오고가는 공간이데, 강의실과 건물 내의 모든 공간이 과연 안전할까요?  

조금씩 강의가 연기되는 것도 교육부의 입장을 기다리시고 공문이 오면 오는데로만 공지하시는 것 같습니다.

교육부의 발표만 기다리시고, 학교가 학생들을 위한 입장은 왜 안보여주고 계신가요?
교육부는 주로 어린 학생들이 다니는 유, 초, 중, 고를 위주로 이야기합니다. 대학교 교육부 소속이라 교육부의 입장을 기다리시는것은
이해가 됩니다. 그럼 저희도 유, 초, 중, 고에 맞춰 교실 책상 칸막이 설치, 마스크 제공, 수업시간의 차별화, 교실 이동 금지 등,,
교육부에서 발표를 할 때 이야기하는 지시사항들을 학교측에서는 모두 지원이 가능하신가요? 대면수업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저희도 사람입니다. 젊은이들도 안전하지 않습니다.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일주일씩 연기되는 것들을 볼 때마다 , 차라리 쉬는게 나았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하게되며
그럴 때마다 이번 학기, 이번 사태에 대한 대책이나 메뉴얼들이 더 궁금해집니다.
 

학교가 모든 일정들을 미루고있는 것은 , 이번 코로나로 인해 모든 대학교들이 어려움을 격고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그렇지만 , 다시한번 말씀드립니다.  무작정 대면수업 연기 공지보다는,
한 학기 지불한 비싼 등록금을 어떻게 하실 것인지에 대한 대책,
대면 강의 중 코로나 확진자가 학교 내에서 발생했을 경우의 대책,
대면수업시 꽉 찬 강의실, 학교 시설을 이용의 문제점에 대한 대책,
등의 구체적인 대책방안을 듣고 싶습니다.

학생들은 일주일씩 연기되는 개강이 반갑지 않습니다. 과제, 시험, 현장실습, 학점, 다음 학기, 졸업,  등에 걱정이 많습니다.
마냥 편안한 마음으로 편안하게 온라인 강의를 보는 것은 아닙니다.
타지역에서 오는 학생들도 겁이나서 오지 못할 것 같습니다. 같은 대구 지역 시민이라도 걱정 될 것입니다.

대면수업을 시행한다고 하여 과연 모든 학생들이 마음 편히 학교를 갈 수 있을까요?
오늘도 대실역 근처 요양병원에서 확진자들이 나왔습니다.
계명대 근처 동네에 있는 요양병원들에서 확진자들이 나오고 있는데, 불안하지도 않으신지요.

강의 연기 공지만 하지마시고! 이번 코로나로인한 학교의 다양한 방면의 대책들을 하루 빨리 공지해주세요!
꼭 학교의 대책방안을 듣고 싶습니다.
학교의 현명한 대책들을 올려주실거라 기대하겠습니다.

 

등록
박창진

2020-03-27 20:09:43

동의합니다.
정태미

2020-03-27 22:09:50

동의합니다.
차서현

2020-03-27 23:02:50

동의합니다.
김도희

2020-03-28 04:20:23

동의합니다.
손승범

2020-03-28 11:51:19

동의합니다.
서보은

2020-03-28 13:56:09

동의합니다.
조재원

2020-03-28 17:22:08

동의합니다
이경은

2020-03-28 18:14:11

동의합니다.
강예은

2020-03-28 18:43:13

동의합니다
김동환

2020-03-28 19:04:22

동의합니다
서채명

2020-03-28 19:20:24

동의합니다.
차민경

2020-03-28 20:07:13

동의합니다
장예진

2020-03-28 23:26:55

동의합니다.
박민영

2020-03-29 02:22:26

동의합니다.
김나영

2020-03-29 03:01:35

동의합니다.
김기태

2020-03-29 11:19:38

동의합니다.
최윤식

2020-03-29 12:31:11

동의합니다
조가영

2020-03-29 14:43:30

동의합니다.
손혜진

2020-03-29 15:09:08

동의합니다.
박준호

2020-03-29 15:29:54

동의합니다
윤혜원

2020-03-29 16:10:25

동의합니다
김윤정

2020-03-29 21:23:12

동의합니다
김화열

2020-03-29 22:35:49

동의합니다.
이혜지

2020-03-29 23:50:52

동의합니다
최영주

2020-03-29 23:53:17

동의합니다.
정세은

2020-03-30 01:15:12

동의합니다.
양재문

2020-03-30 12:33:45

동의합니다
양재문

2020-03-30 12:33:45

동의합니다
김예원

2020-03-30 17:41:17

동의합니다.
백지예

2020-04-02 10:34:47

동의합니다
김혜진

2020-04-03 12:56:06

동의합니다.
오수정

2020-04-05 10:05:45

동의합니다.
박윤희

2020-04-06 02:12:21

동의합니다
  • 자료 담당자
  • 연락처

최종수정일2018-06-08